넷플릭스 구독자는 하루 시청의 10%를 한국 콘텐츠를 보는데 쓴다(Netflix subscribers spend 10% of their daily viewing time watching K content)

Non-English-language programming, including K-content, continues to grow in popularity on Netflix. In the second half of 2023, one-third of all Netflix watch hours came from non-English TV shows and movies, with Korean content accounting for 9% of all Netflix watch hours, the highest level ever.

On May 24, 2024, Netflix released ‘What We Watched: A Netflix Engagement Report’. The report, the second in a series released late last year, analyzes content viewing trends (shows, hours watched, clicks) among Netflix subscribers during the second half of 2023 (July-December).

This data represents 99% of Netflix's total viewing.  Netflix released 6,599 TV series and 9,395 movies in the second half of 2023.

넷플릭스(Netflix)에서 K콘텐츠 등 비영어 프로그램의 인기가 계속 높아지고 있다. 2023년 하반기 전체 넷플릭스 시청 시간 중 3분의 1 비영어 기반 TV와 영화(non-English shows and movies)에서 나왔다.

특히, 한국 콘텐츠는 전체 넷플릭스 시청 시간의 9%를 차지, 역대 최고 기록을 갱신했다.

넷플릭스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보고서 ‘What We Watched: A Netflix Engagement Report’를 2024년 5월 24일 내놨다. 지난해 말에 이어 두 번째로 공개된 이 보고서는 2023년 하반기(7월~12월) 넷플릭스 구독자들의 콘텐츠 시청 트렌드(프로그램, 시청 시간, 클릭수) 등을 분석했다.

이 데이터는 넷플릭스 전체 시청량의 99%를 반영한다.  넷플릭스는 2023년 하반기 6,599개 TV시리즈와 9,395개 영화를 공개했다.

[K콘텐츠 점유율, 스페인어 넘어]

한국 콘텐츠의 인기는 자료에서 숫자로 입증됐다. 킹더랜드(King the Land) 등 한국 콘텐츠는 전체 시청 시간의 9%를 차지해 일본(5%)은 물론이고 스페인(7%)도 넘어섰다.한국, 스페인, 일본어 콘텐츠는 비영어 콘텐츠 수요의 대부분을 흡수했다.  

킹더랜드는 2023년 6월 17일 공개돼 2023년 말까지 6억 20만 시청 시간을 기록해 시청 시간 기준 전체 20위를 기록했다. (View,3,320만)

인기에 힘입어 넷플릭스에 공급되는 한국 콘텐츠(영화, TV) 역시 늘고 있다.

글로벌 콘텐츠 수요를 평가하는 패럿애널리스틱스(PA)에 따르면 미국에서 유통되는 넷플릭스 콘텐츠 숫자는 한국에 맞먹는다.

한국에서 제공되는 콘텐츠의 대부분이 미국에서도 방송된다는 이야기다. 특히, 한국 콘텐츠는 넷플릭스를 통해 아시아 시장에 집중 공급되고 있다.

출처 패럿

이외  독일의 ‘디어 차일드(Dear Child 5,300만)’, 폴란드 ‘포가튼 러브(Forgotten Love 4,300만)’, 멕시코 ‘침묵의 협정(Pact of Silence  2,100만) 등도 높은 뷰(View)를 기록했다.

K콘텐츠 ‘마스크 걸(1900만), 일본 ‘유유백서(Yu Yu Hakusho 1700만)’, 스페인 ‘ 베를린(Berlin 1100만)’, 인도 ‘철도원(The Railway Men1100만)’이 뒤를 이었다.

아울러 명작 K콘텐츠에 대한 수요도 이어졌다.

‘스위트홈(1,700만 뷰)’도 2023년 하반기 여전히 많은 인기를 끌었고 지난 2021년 공개된 ‘오징어게임(The Squid Game)’은 2023년에도 2,500만 뷰가 넘는 클릭수를 기록했다.  넷플릭스 분석에 따르면 오징어게임의 스핀오프 리얼리티 '오징어 게임: 더 챌린지'(2023년 하반기 3,300만 뷰)은  '오징어 게임'의 시청률을 방영 3년 만에 34%나 끌어올렸다.

명작 중 1위는 1억 뷰(첫 3부)를 기록한 프랑스 TV시리즈 ‘루팡(Lupin)’이었다. 어린이 콘텐츠도 높은 인기를 얻어 코코멜론의 8시즌 전체 조회수는 약 2억 건에 달했다. 위처(Witcher)도 7,600만 뷰를 달성했다.

[리브 더 월드 비하인드, 넷플릭스 영화 시청 1위]

2023년 하반기 동안 넷플릭스 구독자는 총 900시간의 시청량을 기록했다. 2023년 상반기에 비해 30억 시간 줄었다. 디스토피아 스릴러 ‘리브 더 월드 비하인드(Leave the World Behind)’가 넷플릭스에서 2023년 하반기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시청한 영화로 기록됐다.

TV시리즈의 경우 애니메이션 실사 시리즈 '원피스'가 선두를 차지했다. ‘리브 더 월드 비하인드’는 2023년 12월 8일 공개된 것에 비하면 큰 성과를 이뤘다. 1억 2,100만 조회수를 기록, 단 3주만에 역대 5위를 기록했다.

‘리브 더 월드 비하인드’는  하이어 그라운드(Higher Ground)'의 총괄 프로듀서 버락과 미셸 오바마가 제작하고 에스밀코퍼레이션(EsmailCorp)와 레드 옴 필름이 제작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줄리아 로버츠, 에단 호크(Ethan Hawke), 마허샬라 알리(Mahershala Ali), 미하라 해롤드(Myha’la Herrold) 등의 유명 배우들이 출연한다. 갤 가돗 주연의 액션 스릴러 영화 '하트 오브 스톤(Heart of Stone)'은 2023년 하반기에 약 1억 1,000만 조회수를 기록했다.

이외 아담 샌들러(Adam Sandler)의 레오(Leo)는 9,600만 뷰를 기록했다. 이 영화 역시 11월 11일에 공개됐다.  TV시리즈의 경우 애니메이션 실사 프로그램 ‘원피스(One Piece)’는 7,200만 뷰(Views)를 달성했다.

주요 지상파 방송의 라이선스 TV시리즈는 여전히 인기가 있었다. 넷플릭스에 방영 중인 ‘슈츠(Suits)는 2023년 하반기 총 9시즌에 걸쳐 1억 4,400만 뷰를 올렸다.  ‘영 쉘던(Young Sheldon)’은 8,800만 뷰, ‘그레이 아나토미(Grey’s Anatomy)’는 5,500만 뷰를 기록했다.

[스포츠는 넷플릭스의 미래 무기]

지난 2021년부터 넷플릭스는 스포츠 콘텐츠를 강화하고 있다.  

2023년에도 넷플릭스 스포츠 콘텐츠는 인기를 끌었다. 넷플릭스 스포츠 콘텐츠는 ‘베컴(Beckham, 4,400만 뷰)’, ‘Untold: Johnny Football(1,400만 뷰)’, ‘쿼터백(Quarterback, 1300만 뷰)’를 포함, 2023년 하반기 1억 8,400만 뷰를 기록했다.

최근 넷플릭스는 스포츠 다큐멘터리 뿐만 아니라 스포츠 중계에도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넷플릭스는 최대 인기 스포츠 미국 미식축구(NFL) 중계 시장에도 뛰어들었다.

크리스마스 시즌에서 경기 2개(Super Bowl LVII-winning Chiefs,  Steelers and Ravens vs. Texans)를 넷플릭스가 중계하기로 한 것이다. 중계권료는 1억 5,000만 달러 이상이다.

어린이 콘텐츠도 인기가 점점 높아지고 있다.  '개비의 매직 하우스(Gabby’s Dollhouse 9,000만 뷰)’, '패밀리 스위치'(Family Switch 6,200만 뷰), ‘몽키킹:손오공의 탄생(The Monkey King 4,300만)’ 등의 작품으로 어린이와 가족 콘텐츠가 전체 시청의 15%를 차지했다.


Newsletter
디지털 시대, 새로운 정보를 받아보세요!
작가와 대화를 시작하세요
1 이달에 읽은
무료 콘텐츠의 수

유료 구독 프리미엄 독자들에게는 글로벌 미디어 관련 뉴스레터, 월간 트렌드 보고서, 독점 비디오 콘텐츠, 타깃 컨설팅요청시)이 제공됩니다.

스트리밍 비즈니스, 뉴스 콘텐츠 포맷, 크리에이터 이코노미, 할리우드와 테크놀로지의 만남 등의 트렌드를 가장 빠르고 깊게 전합니다. 학자보다는 빠르게 기자보다는 깊게'는 미디어의 사명입니다.

Powered by Bluedot, Partner of Mediasphere
닫기
인사이트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