밉TV(MipTV), FAST서비스를 품다

밉TV(MipTV), FAST서비스를 품다

올해로 60주년을 맞는 세계 최대 콘텐츠 마켓 밉TV, 광고 기반 무료 스트리밍 서비스 FAST 세션을 사상 처음 마련. 방송 시장을 바꾸고 있는 FAST를 유럽도 적극적으로 받아들이는 모양새

한정훈
한정훈

올해(2023년)로 60년이 된 유럽 최대 TV 영화 콘텐츠 마켓인 밉TV(MipTV)가 광고 기반 무료 스트리밍 TV서비스 ‘FAST(Free Ad Suppored Streaming TV)’에 눈을 돌리기 시작했다.

밉TV는 4월 18일 프랑스 칸(Cannes Palais des Festivals)에서 열리는 2023년 행사(17~19일)에서 ‘FAST and GLOBAL’ 이벤트를 열기로 했다.  

2020년 이후 시작된 FAST가 유럽도 강타하는 등 확산세가 만만치 않기 때문이다. FAST는 단어 뜻 그대로 광고를 보는 대신, 콘텐츠를 무료로 보는 채널을 말한다. 스마트TV, 스마트폰, PC 등 커넥티드 기기에서 TV채널 형태로 볼 수 있다. 스마트TV에서 본다는 것만 빼면 케이블TV채널과 거의 유사하다. 여러 FAST채널을 묶어 서비스하는 플랫폼을 FAST서비스라고 한다. FAST채널은 스트리밍 서비스 붐을 타고 크게 확산되고 있다.

밉TV에서 처음 열리는 패스트 채널 세션은 글로벌 국가에서 패스트 관련 전문가와 사업자가 참여한다. 또 콘텐츠 프로듀서, IP기업, 콘텐츠 구매 기업, 커미셔너(commissioners) 등도 현장을 방문해 ‘FAST를 둘러싼 거대한 네트워킹’ 이벤트가 될 전망이다.

버라이어티에 따르면 2023년 2월 8일 현재  현장 참석을 확정한 전문가 및 사업자는 다음과 같다.

Gary Woolf (All3Media International)

Shaun Keeble (Banijay Rights)

Daniel Nordberg (Playground TV)

Cédric Dufour (Rakuten TV Europe)

Bea Hegedus (Vice Media Group)

Philipp Rotermund (Video Solutions AG /wedotv.com )

기업만 확정( Blue Ant Media)

기업만 확정( FilmRise)

Marion Ranchet SVOD, AVOD, 패스트 컨설팅 기업 로컬액트(The Local Act) 이사 겸 ‘The State of European FAST’ 작가


밉TV의 섹션(FAST and GLOBAL)도  패스트의 성장과 글로벌 확산, 사업자들의 준비 및 기회를 찾는데 집중한다. 유통, 프로그램 판매, 테크놀로지, 콘텐츠 디벨롭먼트가 핵심이다. 4월 18일 행사가 시작되며 4월 19일에는 라운드테이블과 조찬 워크숍이 진행된다. 조찬 워크숍은 글로벌 미디어 컨설트(Global Media Consult)의 CEO 크리스티안 크나벨(Christian Knaebel)이 주최한다.

밉TV 2023

밉TV 엔터테인먼트 부문 이사인 루시 스미스(Lucy Smith)는 성명에서 “패스트채널은 글로벌 유통 비즈니스에서 가장 성장률이 큰 파트”라며 “우리는 패스트 채널과 서비스를 둘러싼 열기가 글로벌 시장에 어떤 의미가 있는 지에 포커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2023년 4월 17일부터 19일까지 프랑스 칸에서 열리는 밉TV는 예전 행사와 마찬가지로 전시와 스크리밍, 세미나, 포맷 견본시 등이 열린다. 또 ‘어린이 TV의 미래(Future of Kids TV)’라는 특별 세션도 준비되어 있다. 이 자리에서는 스트리밍 서비스의 확산으로 전통 TV에서 멀어지고 있는 Z세대에 대한 이해를 중심으로 2023년 어린이 TV시장 분석과 향후 전망이 논의된다. Z세대의 시청 습관 변화에 이에 대한 대응도 이야기될 것으로 보인다.

작가와 대화를 시작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