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

할라우드 소식입니다. 할리우드 동향과 기업들을 소개합니다.

한정훈
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스트리밍]넷플릭스(Netflix), 2023년 말 광고 시청자, 4000만 명 돌파 예상

오는 11월 1일 광고 탑재 저가 버전 내놓는 넷플릭스. 2023년 말, 시청자 수(Viewer) 4,000만 명 예상. 전체 가입자 수에 비하면 낮은 수준이지만 CPM 65달러라는 점을 감안하면, 큰 성과. 스트리밍 광고 시장 커지는 가운데, ‘프리미엄 광고 가격’에 대한 시장의 반응에 따라 성공 여부 결정

한정훈
실리콘밸리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온리팬스(OnlyFans) 크리에이터 2021년 39억 달러 벌어들여

팬과 크리에이터를 연결해 주는 크리에이터 플랫폼 온리팬스(Onlyfans). 팬데믹 이후에도 승승 장구. 성인 콘텐츠가 주로 유통되는 이 사이트의 2021년 매출은 전년 대비 160% 성장. 확실한 팬들의 충성도가 엿보이는 대목

한정훈
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스트리밍 서비스] 미국 스트리밍 22분기 내 최저 성장률

스트리밍 서비스 TV, 디지털 미디어, 극장, 라디오 등 모든 플랫폼 가운데 가장 높은 성장률을 기록 중. 시장 조사 기관 안테나(Antenna)는 구독형 스트리밍 서비스인 프리미엄 SVOD는 여전히 성장하고 있다고 분석. 그러나 동시에 2022년 2분기 성장 속도가 느려졌다고. 경제의 불확실성이 스트리밍의 발목까지 잡은 것. 문제는 악재는 끝이 아니라 이제 시작.

한정훈
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극장의 미래]팬데믹 이후, 영화관의 미래…AMC가 밈주식에서 벗어나기 위해서는 ‘스트리밍과 협력’ 필요

팬데믹 이후 미국 극장가 ‘탑건: 매버릭’ 등으로 호황을 맞았지만, 영화 공급 편수 부족으로 다시 어려움. 팬데믹 제작 중단 여파로 미국 2위 극장 체인은 파산 신고도. 조사에 따르면 2022년 여름, 174편의 영화만 개봉했는데 이는 2019년에 비해 60% 가량 하락한 수치. 이와 함께 스트리밍이 영화를 대거 흡수하면서 극장에서는 블록버스터 만 살아남는 승자독식 트렌드도 가속화

한정훈
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오디오]보는 곳에서 ‘보고 듣는 곳’으로, 팟캐스트 1위 플랫폼 유튜브 급부상

글로벌 1위 동영상 플랫폼인 유튜브(Youtube)가 팟캐스트(Podcast) 유통에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음. 유튜브를 통해 팟캐스트를 듣는 구독자들이 점점 늘어나고 유튜브의 장점을 살린 ‘비디오 팟캐스트’도 확산. 더 많은 창작자들이 비디오와 오디오가 결합된 이 곳에서 콘텐츠를 양산하기도.

한정훈
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기묘한 이야기가 만든 기묘한 기회. 넷플릭스의 2분기 실적 선방

글로벌 1위 스트리밍 넷플릭스 2022년 2분기 실적에서 당초 예상 절반 수준인 97만 명 가입자가 감소. 매출은 소폭 성장한 80억 달러. 2분기 글로벌 경기 불황 넘어 ‘기묘한 이야기’ 등 신작의 효과가 이탈율을 줄인 결과로 이어졌다는 평가. 주가도 소폭 상승하며 안도하는 분위기. 3분기 넷플릭스는 순가입자 증가 예고.

한정훈
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콘텐츠]스트리밍 위기론 대두 속, 독립 스튜디오의 생존법...전 폭스 CEO 체르닌, OTT전용 프로덕션 런칭

전 폭스 대표이자 미국 유명 미디어 기업인 피터 체르닌. 두 개 사모 펀드(private equity giants)로부터 8억 달러를 투자 받아. 투자 자금으로 스트리밍 서비스에 TV쇼와 영화를 공급하는 독립 스튜디오를 설립할 계획. 넷플릭스가 감원 나서는 등 스트리밍 우려감 속에 독립 스튜디오의 생존 방법은

한정훈
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콘텐츠]2022년 에미상, ‘오징어게임’ 역사를 만들다.

넷플릭스의 글로벌 1위 시청률을 기록한 '오징어게임', 2022년 에미상도 장악. 9월 12일 열리는 본상 후보작 14개 부문에 이름 올려. 최고 드라마상, 최고 배우상, 조연상 등 주요 부문에 모두 선정되는 쾌거. 비영어권 작품이 최고 작품 후보에 오른 건 이번이 처음. HBO의 '석세션'도 25개 부문에 선정되는 등 오징어게임과 치열한 경쟁

한정훈
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소셜 미디어 서비스]틱톡의 Z세대 지배…강화되는 미국과 중국의 견제

Z세대 간 숏 폼 소셜 미디어 틱톡의 급부상 중, 미국 의회와 중국 정부의 견제도 거세. 미국 의회는 FTC 등에 틱톡이 ‘미국인들의 개인 정보’를 중국으로 빼간다고 연일 공세. 틱톡은 ‘모든 정보가 미국에서 처리되고 보관된다’며 반박. 그러나 중국 정부도 온라인 플랫폼 규제 나서면서 쉽지 않은 싸움. 하지만, 시장에의 인기는 더 높아져.

한정훈
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분석]스트리밍으로 요동치는 스포츠 중계 시장

스트리밍 서비스 확산으로 미국 스포츠 중계 시장도 급격한 변화. 서부 명문 대학 USC와 UCLA, 중서부 유명 대학 스포츠 리그 '빅텐'으로 이동. 애플의 메이저리그 야구를 중계하는 등 스트리밍의 가세로 천정부지로 치솟는 스포츠 중계권. 아울러 무료 스트리밍 서비스에도 스포츠 콘텐츠 대세. 특히, Z세대들의 인기 스포츠인 대학리그의 중요성도 증대

한정훈
리노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스트리밍 전쟁…흔들리는 넷플릭스(무료버전)

윕미디어 스트리밍 서비스(미국) 만족도 조사 결과 발표. 넷플릭스에 대한 소비자들의 애증 감정 확인

한정훈
할리우드
무료 회원 공개 전체공개

치열한 스트리밍 전쟁…흔들리는 1위의 넷플릭스

윕미디어 스트리밍 서비스 만족도 및 취소 이유 등 조사. 넷플릭스가 만족도 1위를 기록했지만, 불만도 높아. 스트리밍 서비스 치열한 경쟁으로 넷플릭스의 지위도 흔들리고 있어.